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미국주식

(63)
[미국 주식 시황]10월 첫 거래일, 3대 지수 모두 반등 3대 지수 2%이상 상승 10월 첫 거래일. 뉴욕 주식 시장은 반등하며, 기분좋게 출발했다. 다우 2.66%, 나스닥 2.27%, S&P500 2.59% 각각 상승 마감했다. 9월 한달간 8% 이상 급락한데에 따른 반발 매수세로 풀이된다. 국채 금리 하락 또한 국채 금리가 하락하며 주가 상승에 힘을 보탰다. 미국채 10년물은 14.80bp 하락한 3.60%에 거래됐다. 2년물은 9.10bp 하락한 4.109%, 30년물은 5.90bp 하락한 3.708%를 각각 기록했다. 채권금리가 하락한 이유는 영국 정부의 감세안 철회 소식과 스위스계 은행인 크레디트스위스의 재무 건정성 우려가 불거졌기 때문이다. 영국은 소득세 최고세율 45% 철폐를 추진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크레디트스위스는 과거 리먼브라더스 악몽을 자..
[미국 주식 시황]4거래일 연속 하락... 8월 한달간 하락 마감. 2022년 8월 31일 수요일 미국 주식 시황 미국 3대 지수는 4거래일 연속 하락했다. 잭슨홀 미팅에서 파월 의장의 연설 이후, 투자 심리는 급속도로 냉각됐다. 다우는 0.88%, 나스닥은 0.56%, S&P500은 0.78% 각각 하락했다. 8월 한달간 다우지수는 4.1%, 나스닥 4.6%, S&P500 4.2% 각각 하락했다. 10년물 미국채수익률은 2.20bp 상승한 3.134%에 거래됐고, 2년물은 1.60bp 하락한 3.441%였다. 10년물과 2년물의 격차는 -307bp로 마이너스 폭이 축소됐다. 10년물과 3개월물의 금리차는 0.19bp다. 달러지수는 108.701을 기록했으며, 월간 기준으로는 2.66% 상승했다. 유가는 2.3% 하락한 배럴당 89.55달러를 기록했다. 월간 기준으로는 ..
[미국 주식 시황]파월의 매파적 발언... 뉴욕 증시 폭락 2022년 8월 26일 금요일 미국 뉴욕 증시 시황 젝슨홀 미팅에서 파월 의장의 매파적 발언으로 3대 지수 모두 3% 이상 폭락했다. 다우는 3.03%, S&P500은 3.37%, 나스닥은 3.94% 각각 급락 마감했다. 파월 의장 발표 후 지수는 계속해서 흘러 내렸다. 10년물 국채 수익률도 0.7bp 상승한 3.039%, 2년물은 1.70bp 오른 3.408%에 거래됐다. 10년물과 2년물의 격차는 -36.9bp로 전날보다 마이너스 폭이 소폭 확대됐다. 10년물과 3개월 물의 금리차는 0.15bp로 전날과 같았다. 달러 인덱스는 0.39% 상승한 108.821을 기록했다. 원유는 0.58% 상승한 93.06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주요 기업 주가 11개 업종 모두 하락했으며, 특히 기술주가 4% 이상 ..
[미국 주식 시황] 중국 대규모 부양책 소식에 3대 지수 상승 2022년 8월 26일 목요일 미국 뉴욕 시장 시황 미국 3대 지수 모두 상승했다. 다우는 0.98%, 나스닥은 1.67%, 나스닥은 1.41% 각각 올랐다. 개장 전부터 중국 정부가 1조 위안 규모의 경기부양책을 발표하면서 증시 분위기가 좋았다. 10년물 국채 수익률은 8.20bp 하락한 3.032%에 거래됐다. 2년물은 2.0bp 상승한 3.391%였다. 이들의 금리차는 -35.90bp로 다시 마이너스가 커졌다. 10년물과 3개월물의 금리차는 0.15bp로 다시 좁혀졌다. 달러 인덱스는 0.17% 하락한 108.402를 기록했으며, 유가는 2.50% 하락한 92.52달러로 마감했다. 주요 기업 주가 11개 업종 모두 올랐고, 소재, 통신 관련주가 2% 이상 상승했다. 전날 장 마감 후 실적을 발표한 ..
[미국 주식 시황] 잭슨홀 파월 발언 앞두고 관망세 2022년 8월 24일 수요일 뉴욕 증시 시황 이번주 시장은 여전히 방향을 못잡는 혼조세를 보이고 있다. 다우는 0.18%, 나스닥은 0.41%, S&P500은 0.41% 각각 상승하며 마감했다. 금요일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의 발언때까지는 관망세를 보일 듯 하다. 10년물 국채수익률은 6.51bp 상승한 3.114%에 거래됐고, 2년물은 8.74bp 상승한 3.371%에 거래됐다. 10년물과 3개월물의 금리차는 0.29로 다시 확대되는 모습니다. 달러 인덱스는 전날보다 0.05% 상승한 108.592를 기록하며, 상승추세를 보이고 있다. 유가도 상승세다. WTI는 1.23% 오른 94.89달러로 마감했다. 기업들의 실적 및 주가 에너지 관련 주가가 1% 이상 상승했으며, 모든 섹터가 다 상승했다. 백화점..
[미국 주식 시황]자이언트 스탭 금리 인상 우려에 3대지수 급락 2022년 8월 22일 월요일 미국 주식 시장 시황 잭슨홀 미팅을 앞두고 시장은 큰 폭 하락했다. 다우는 1.91%, 나스닥 2.55%, S&P500은 2.14% 각각 폭락했다. 시장은 9월 FOMC 회의에서 0.5% 인상을 기대해왔으나, 일부 인사들의 매파적 발언으로 0.75% 인상에 더 높은 베팅을 하고 있다. 지난주 0.75% 인상 가능성이 30%대였으나, 금일 50%를 넘어섰다. 10년물 국채수익률은 5.20bp 상승한 3.036%에 거래됐다. 3%를 웃돈 것은 지난 7월 21일 이후 처음이다. 2년물도 9.30bp 급등한 3.343%로 거래돼 이들의 금리차는 -30.7bp로 다시 마이너스폭이 확대됐다. 10년물과 3개월물의 금리차는 0.21bp로 제자리걸음 중이다. 달러 인덱스는 전장보다 0.8..
[미국 주식 시황]옵션만기일+매파적 발언+금리 상승으로 3대 지수 하락 2022년 8월 19일 금요일 미국 주식 시장 정리 뉴욕 3대 지수 모두 큰폭으로 하락했다. 다우는 0.86%, S&P500은 1.29%, 나스닥은 2.01% 하락 마감했다. 이날 하락의 원인은 연준 당국자들이 큰 폭의 금리 인상을 지속할 것이라는 발언때문으로 풀이된다. 한주간의 수익률 역시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다우는 0.12%, S&P500은 1.16%, 나스닥은 2.74% 하락했다. S&P500과 나스닥은 5주만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연준 인사들의 매파적인 발언에 10년물 국채 금리는 한때 2.99%까지 상승하기도 했다. 결국 전날 보다 10.60bp 상승한 2.984%에 거래됐다. 2년물은 3.0bp 상승한 3.25%였다. 10년물과 2년물의 금리차는 -26.6bp로 전날보다 마이너스 폭이 축소됐..
[미국 주식 시황]3대 지수 하락 마감... FOMC 회의록 공개 2022년 8월 17일 미국 주식 시황 7월 FOMC 회의 의사록이 공개됐다. 연준은 인플레이션 상승세가 둔화 조짐을 보이지만, 금리인상 기조는 이어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美연준, 추가 금리인상 예고하면서도 "언젠간 속도 늦춰야" | 연합뉴스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추가 금리인상의 필요성을 강조하면서도 언젠가는 인상 속도를 늦출... www.yna.co.kr 이날 뉴욕 증시는 하락 마감했다. 다우는 0.5%, S&P500은 0.72%, 나스닥은 1.25% 각각 하락했다. 다우는 6거래일만에 하락이다. 미국채 10년물 수익률은 6.90bp상승한 2.893%, 2년물은 4.20bp 오른 3.282%에 거래됐다. 10년물과 2년물의 격차는 -38.90b..
[미국주식 시황]미국 경제 연착륙 기대... 뉴욕 증시 급등 2022년 8월 12일 금요일 미국 주식 시황 3대 지수 인플레이션이 정점을 찍으면서 뉴욕 증시는 큰 폭으로 상승했다. 다우는 1.27%, 나스닥은 2.09%, S&P500은 1.73% 각각 상승 마감했다. 주간으로도 상승세다. 다우는 1.79%, S&P500dms 2.33%, 나스닥은 1.63% 올랐다. S&P500과 나스닥은 4주 연속 상승했다. 저점 이후로는 다우가 14%, S&P500이 17%, 나스닥은 23% 상승했다. 주요 기업 주식 모든 섹터가 상승했다. 특히 임의소비재, 기술, 통신 관련주가 2% 이상 올라 상승을 주도했다. 애플은 작년 수준의 아이폰 판매량을 유지할 것이라는 보도에 2.14% 상승했다. 펠로톤은 제품가 인상과 감원 소식에 13% 이상 올랐다. 전기차 충전 업체인 차지포인트..
[미국주식시황]PPI ↓, 실업수당 청구건수 ↑... 지수는 혼조 2022년 8월 11일 목요일 미국 주식 시황 3대 지수 뉴욕 증시는 장 초반 생산자물가 둔화에 상승하다가 이후 하락하며 혼조세를 보였다. 다우는 0.08% 상승했지만, 나스닥과 S&P500은 각각 0.58%, 0.07% 하락 마감했다. 달러 인덱스는 전날보다 0.03% 하락한 105.172를 기록했다. 원달러 환율은 0.82% 상승한 1,307.6원이었다. 원달러 환율은 지난 7월 28일 1,295.47원으로 잠깐 내려왔지만, 여전히 1300원대에서 거래되고 있다. 미국 10년물 국채금리는 10.70bp 상승한 2.893%에 거래됐다. 2년물은 1.70bp 상승한 3.202%였다. 10년물과 2년물의 격차는 -30.9bp로 마이너스폭이 축소됐다. 연준이 지표로 삼는 10년물과 3개월물의 격차는 0.25..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