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전체 글

(116)
[미국 주식 시황]주요 이벤트 앞두고 혼조세 마감 2022년 8월 18일 목요일 미국 주식 시황 3대지수 모두 혼조세를 보였다. 다우는 0.06%, 나스닥은 0.21%, S&P500은 0.26% 각각 상승 마감했다. 미국채 10년물 수익률은 1.50bp하락한 2.878%, 2년물 수익률 역시 6.20bp 하락한 2.878%에 거래됐다. 10년물과 2년물의 금리차는 -34.2bp로 마이너스 폭이 줄어드는 추세다. 반면 10년물과 3개월물의 금리차는 0.17bp로, 다시 20bp 아래로 내려왔다. 달러인덱스는 0.77% 상승한 107.443을 기록했으며, WTI는 2.71% 상승한 90.50달러로 거래를 마쳐 다시 90달러대로 복귀했다. 주요기업 실적 및 주가 최근 지지부진했던 반도체 섹터가 모처럼 상승했다. 에너지 기업들의 주가도 좋은 흐름을 보였다. 시..
[미국 주식 시황]3대 지수 하락 마감... FOMC 회의록 공개 2022년 8월 17일 미국 주식 시황 7월 FOMC 회의 의사록이 공개됐다. 연준은 인플레이션 상승세가 둔화 조짐을 보이지만, 금리인상 기조는 이어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美연준, 추가 금리인상 예고하면서도 "언젠간 속도 늦춰야" | 연합뉴스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추가 금리인상의 필요성을 강조하면서도 언젠가는 인상 속도를 늦출... www.yna.co.kr 이날 뉴욕 증시는 하락 마감했다. 다우는 0.5%, S&P500은 0.72%, 나스닥은 1.25% 각각 하락했다. 다우는 6거래일만에 하락이다. 미국채 10년물 수익률은 6.90bp상승한 2.893%, 2년물은 4.20bp 오른 3.282%에 거래됐다. 10년물과 2년물의 격차는 -38.90b..
[미국주식시황] 소매기업 실적 호조... 다우 5일 연속 상승 2022년 8월 16일 화요일 미국 주식 시황 소매기업들의 호식적에 다우존스가 상승했다. 다우는 0.71% 상승한 34,152포인트에 마감하며, 5일 연속 상승했다. S&P500은 0.19% 상승, 빈면 나스닥은 0.19% 하락마감했다. 미국 10년물 국채수익률은 3.3bp상승한 2.824%, 2년물은 5.80% 오른 3.240%에 거래됐다. 10년물과 2년물의 격차는 -41.6bp다. 10년물과 3개월물의 금리차는 0.12bp로 다시 0을 향하고 있다. 달러 인덱스는 전날보다 0.04% 하락한 106.467을 기록했다. WTI는 90달러가 깨졌다. 전날보다 3.2% 하락한 86.53달러로 마감했다. 주요 기업 실적 및 주가 월마트는 2분기 순이익 51억 5000만 달러, 주당 순이익 1.88달러 등 예..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