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전체 글

(116)
[미국 주식 시황]눈치보는 시장... 3대 지수 혼조 2022년 8월 24일 화요일 뉴욕 시장 시황 미국 주식 시장은 혼조세를 보였다. 다우는 0.47%, S&P500dms 0.22% 하락했고, 나스닥은 보합으로 마감했다. 10년물 국채 수익률은 1.30bp 상승한 3.046%에 거래됐고, 2년물은 5.90bp 하락한 3.284%였다. 이 둘의 격차는 전날 -30.7bp에서 -23.5bp로 마이너스 폭이 축소됐다. 10년물과 3개월물의 차이는 0.25로, 0.20대에서 횡보하고 있다. 달러 인덱스는 0.37% 하락한 108.54를 기록했다. 유로-달러 환율은 장중 한때 0.989달러를 기록하면서 2002년 이후 최저 수준까지 내려왔다. WTI는 전장보다 3.74% 상승한 93.74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사우디 에너지부 장관이 감산을 고려할 수 있다고 밝히면..
[미국 주식 시황]자이언트 스탭 금리 인상 우려에 3대지수 급락 2022년 8월 22일 월요일 미국 주식 시장 시황 잭슨홀 미팅을 앞두고 시장은 큰 폭 하락했다. 다우는 1.91%, 나스닥 2.55%, S&P500은 2.14% 각각 폭락했다. 시장은 9월 FOMC 회의에서 0.5% 인상을 기대해왔으나, 일부 인사들의 매파적 발언으로 0.75% 인상에 더 높은 베팅을 하고 있다. 지난주 0.75% 인상 가능성이 30%대였으나, 금일 50%를 넘어섰다. 10년물 국채수익률은 5.20bp 상승한 3.036%에 거래됐다. 3%를 웃돈 것은 지난 7월 21일 이후 처음이다. 2년물도 9.30bp 급등한 3.343%로 거래돼 이들의 금리차는 -30.7bp로 다시 마이너스폭이 확대됐다. 10년물과 3개월물의 금리차는 0.21bp로 제자리걸음 중이다. 달러 인덱스는 전장보다 0.8..
[미국 주식 시황]옵션만기일+매파적 발언+금리 상승으로 3대 지수 하락 2022년 8월 19일 금요일 미국 주식 시장 정리 뉴욕 3대 지수 모두 큰폭으로 하락했다. 다우는 0.86%, S&P500은 1.29%, 나스닥은 2.01% 하락 마감했다. 이날 하락의 원인은 연준 당국자들이 큰 폭의 금리 인상을 지속할 것이라는 발언때문으로 풀이된다. 한주간의 수익률 역시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다우는 0.12%, S&P500은 1.16%, 나스닥은 2.74% 하락했다. S&P500과 나스닥은 5주만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연준 인사들의 매파적인 발언에 10년물 국채 금리는 한때 2.99%까지 상승하기도 했다. 결국 전날 보다 10.60bp 상승한 2.984%에 거래됐다. 2년물은 3.0bp 상승한 3.25%였다. 10년물과 2년물의 금리차는 -26.6bp로 전날보다 마이너스 폭이 축소됐..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