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투자정보

S&P500지수를 벤치마킹하는 국내 TIGER/KINDEX/KBSTAR 미국 S&P500 ETF 비교

반응형

개별종목 투자가 어려운 분들은 국가별 대표 지수를 추종하거나 해당 섹터, 산업군를 추종하는 ETF를 매수하면 투자가 쉽다. 주식처럼 실시간으로 거래가 가능하기 때문에 주식을 처음 접하는 분들에게 좋다.

 

미국 지수인 다우, S&P500, 나스닥을 추종하는 ETF도 다양하다. 대표적인 ETF가 다우는 DIA, S&P500은 SPY, 나스닥은 QQQ다. 미국 주식 투자 하시는 분들은 해당 ETF를 거래하면 되지만, 한국 코스피 시장에 상장된 미국 지수 추종하는 ETF도 있다.

 

 

그 중에서 S&P500 지수에 투자할 수 있는 ETF를 살펴보자.

 

국내 상장된 S&P500 관련 ETF는 총 20여개의 종목이 있는데, 인버스, 레버리지, 선물, VIX 등을 제외한 순수하게 S&P500을 추종하는 KBSTAR 미국 S&P500, KINDEX 미국 S&P500, TIGER 미국 S&P500을 들여다본다. 

 

미국 S&P500 이름 앞에 KBSTAR, KINDEX, TIGER 라는 이름이 붙어 있는데, 이는 운영하는 회사의 브랜드다. KBSTAR는 KB자산운용, KINDEX는 한국투신운용, TIGER는 미래에셋자산운용의 ETF 브랜드다. 

 

S&P500 지수를 벤치마크하는 국내 ETF

 

S&P500 지수를 벤치마킹하는 ETF들은 KINDEX와 TIGER가 2020년 8월에, KBSTAR가 올해 4월에 각각 발행됐다. 자산총액은 TIGER ETF가 7594억으로 가장 크고, KBSTAR ETF가 550억으로 가장 작다. 대신 운영 보수는 KBSTAR ETF가 0.021%로 가장 적고, KINDEX와 TIGER ETF가 0.07%로 같다. 

 

반응형

 

올해 수익률 SPY 앞서

코로나 팬데믹 이후, 상승 추세 상황에서 ETF들이 만들어 졌기 때문에 수익률도 좋다. 설정이후 지금까지 KINDEX와 TIGER ETF가 38%로 비슷한 수익률을 기록했다. KBSTAR ETF도 19%의 수익률을 기록 중이다. 

 

S&P500 지수를 벤치마크하는 국내 ETF 수익률 비교(구글파이낸스)

 

올 한해 수익률만 놓고 보더라도 KINDEX와 TIGER ETF가 미국의 대표 S&P500 ETF인 SPY에 비해 수익률이 좋다. KINDEX와 TIGER ETF는 올해 34%이상의 수익률을 기록 중인데 반해, SPY는 26%를 기록하고 있다.  코스피의 올해 상승률은 1.8%로, 연초로 다시 되돌아 갔다. 

 

S&P500 지수를 벤치마크하는 국내 ETF와 코스피, SPY 올해 수익률 비교(구글 파이낸스)

 

매매차익 세금 15.4%

미국 S&P500지수를 벤치마킹하는 국내 ETF는 매매차익에 대해서 세금이 발생한다. 국내 주식형ETF는 개별 종목을 매매할 때 비과세가 적용되기 때문에 국내 주식형 ETF는 비과세이지만, 위 ETF는 기타ETF로 간주되어 매매차익에 대한 배당소득세가 발생한다.

 

따라서 위 종목에서 수익이 나서 매도를 했다면, 15.4%를 원천징수한 금액을 자동 정산하여, 나머지 금액만 입금이 된다.  또, 배당소득세이기 때문에 연간 금융소득이 2천만원을 초과하였을 경우, 금융소득 종합과세가 될 수 있다는 점도 유의하자. 

 

 

반응형